뉴욕♥New York: 뉴욕 최고의 맛집! 줄 서서 기다려야 먹는 쉑쉑버거 (Shake Shake)
네코캔
작성일 : 11-10-17 13:58 
   http://piri07.blog.me/150106082300 [166]
미국의 대표적인 먹거리는?
 
  
 
두말하면 잔소리~ 바로 햄버거죠!
제 친한 뉴요커 친구도 ‘고향의 맛’이라며
 맥도날드에서 햄버거를 자주 사 먹는데요,
 
우리가 외국 나가면 김치찌개와 밥이 그립듯이
뉴요커들은 타국에서 햄버거가 생각난다고 하네요.
 
 
저도 뉴욕에 갔으니 뉴요커의 입맛을 따라서~
이곳에서 제일 맛있다고 소문난 집의 햄버거를 먹어 보러 출발했습니다!
뉴욕 JFK 공항에 도착하자마자 제일 먼저 간 곳이 바로 햄버거 가게였거든요.



글로벌 시티 ‘뉴욕’과 제가 사는 ‘도쿄’ 사이엔 공통점이 참 많은데요.
그 중 한가지가 세계적인 맛집이 정말 다양하게 존재한다는 점!
그리고 그런 맛집에서 식사를 하려면 긴 줄을 서서 오래도록 기다려야 한다는 점이에요.
 
그럼 오늘은 여러분께 평일 낮에도 1~2시간 씩 줄을 서서 기다려야만 하는 
뉴욕 최고의 인기 햄버거 가게를 소개합니다!

http://www.shakeshack.com/

흔히 ‘쉑쉑버거‘라고 부르고요.
 영어로 ‘Shake Shake‘라고 써요.
 
 
 
쉑쉑을 좀 강하게 발음하면 욕처럼 들리니까 주의하세요.

쉑쉑버거는 미국 동부 해안가를 중심으로 몇몇 지점이 자리하고 있고요,
뉴욕에서 처음 문을 연 햄버거 가게라 뉴욕에서 제일 유명하다고 해요.
 
미국 전역에서 맛 볼 수 있는 햄버거 집이 아니라 
동부지방에서만 맛보실 수 있어요.



그중 뉴욕 안에는 쉑쉑버거의 지점이 현재 7개 있다고 홈페이지에 나오네요!
어느 지점에 가셔도 같은 맛을 즐길 수 있으니, 기다리지 마시고 덜 붐비는 곳을 찾아 가세요.
참고로, 타임스퀘어 옆에 있는 Theater District점은 줄이 엄청나게 길었어요. 








뉴욕에서의 첫 식사를 한 곳은
어퍼 웨스트 사이드에 있는 쉑쉑버거예요.
 
Upper West Side
366 Columbus Ave. (at 77th St.)
 
HOURS
10:45AM – 11PM

센트럴파크 중간 쯤에 자연사 박물관(American Museum of Natural History)이 있는데요,
자연사 박물관 바로 뒤쪽의 77번째 스트리트에 우리의 쉑쉑버거 가게가 있어요.
자연사 박물관을 실컷 구경하고, 출출해질 무렵 들르면 참 좋겠죠!
 
날씨가 좋은 날에는 쉑쉑버거에서 버거를 산 뒤 
센트럴 파크에 들고가서 피크닉 온 기분으로 드셔도 좋고요!



지도를 클릭하시면 구글맵에서 확대/축소 가능합니다.



하얀색 간판에 실버로 SHAKE SHAKE라고 크게 적혀져 있어서 찾기도 쉬워요.
산뜻한 인테리어라 햄버거 가게라기 보다는 예쁜 카페 느낌이에요.




쉑쉑버거가 있는 건물 외벽을 철제 계단이 둘러싸고 있어서
뉴욕 느낌이 물씬 풍기는 건물이었어요.
 
영화나 미국 드라마에서만 보던 풍경이라
연신 카메라 셔터를 눌러 댔지요!!!





아래는 쉑쉑버거 어퍼 웨스트 사이드의 메뉴예요.
 
버거류는 쉐이크 버거(Shake Burger), 햄버거(Hamburger), 치즈버거(Cheeseburger),
베지테리안을 위한 버섯버거(Shroom Burger)와 제일 비싼 쉑쉑(Shake Shake)이 있어요.
 
쉐이크버거가 이 집 간판 메뉴고,
치즈버거도 맛있으니 취향에 따라 주문하세요.





점심 시간을 살짝 비켜간 오후였는데도 가게 안에 사람이 가득했어요.
기다렸다가 주문하고, 주문한 음식을 받기까지 적어도 30분은 기다린것 같아요.





가게 내부는 꽤 널찍 했는데 앉을 자리가 없었어요.
햄버거는 흔히 패스트푸드라고 해서 빨리 만들어 나오고, 빨리 먹고 가잖아요.
가게 회전율이 빠른데도 불구하고 워낙 인기가 많아서 시장통 분위기예요.




키친도 오픈되어 있어서 만드는 과정을 지켜 볼 수 있었는데요,
분주하지만 깔끔한 느낌이었어요!
 




스몰 사이즈 음료수를 시켰는데…
한국이나 일본에서는 이거 보통 사이즈로 통하는 크기네요!




아기다리고기다리던 쉑쉑버거예요!
보기에도 먹음직스럽죠?
 
 저희가 시킨건 싱글 사이즈인데요.
고기가 두툼해서 하나만 먹어도 배 불러요.





가게 안에 자리가 안 나서 차 안에서 먹었어요.
기내식 먹고 나온지 얼마 안되어서 배가 안고프다고 생각했었는데…
 
눈 깜짝할 사이에 게 눈 감추듯 해치웠어요.
배가 덜 고파도 입에 착착 달라붙는 맛이었거든요.
쉑쉑버거 한번 먹으면, 맥도날드 햄버거는 맛 없어서 못 먹을거예요. 




두툼한 미국산 소고기도 고기 누린내 하나 없이 아주 부드럽고 맛있었어요!







햄버거 만큼 맛있었던 감자튀김이에요!
소금 간이 되어 있어서 케찹 없이 그냥 먹어도 맛있어요.
치즈를 얹은 치즈 감자튀김도 맛있다고 하더라고요~






쉑쉑버거 나오기를 기다리면서 가게 주변에서 찍은 사진들이에요.
뉴욕에서 찾은 첫번째 관광지가 쉑쉑버거였는데,
뉴욕의 아름다운 거리 풍경도 함께 즐길 수 있어서 참 좋았어요.




미국에선 길 찾기가 엄청 쉬운데요.
몇번째 스트리트인지, 거리 이름이 무엇인지,
이렇게 거리 표지판만으로도 빠른 확인이 가능하죠!
 
이곳은 콜롬버스 애비뉴(Columbus AV)와
웨스트 77 스트리트(W 77. St)가 만나는 지점!
여기가 바로 쉑쉑버거의 어퍼 웨스트 사이드점이 있는 곳이에요. 





 
뉴욕의 길거리에서 심심치 않게 만날 수 있는 산책하는 강아지들!
맨하탄에 살면서 센트럴 파크에서 산책하는 강아지 팔자가 상팔자예요.
 




오래된 도시 뉴욕에는 고층 건물이 많은데요,
시멘트나 유리벽이 아닌 붉은 벽돌 건물이 많아서 여느 도시보다 고풍스러워요.
노란색 신호등과 붉은 벽돌의 아파트들이 뉴욕을 대표하는 일반적인 색이 아닐까 싶어요.





쉑쉑버거 건너편에 있는 자연사 박물관이에요.
규모가 엄청나서 지금 보이는 건 일부에 불과한데요,
 
몇 일 후에 자연사 박물관에 구경 갔다가
너무 다리가 아파서 다 못 보고 나왔어요.
 
뉴욕의 미술관, 박물관은 규모가 엄청나서
막강한 체력이 없으면 즐거움이 고문으로 바뀌어요.
뉴욕 가시기 전에 반드시 체력 보강 하세요!





 

뉴욕에서의 첫날, 처음으로 맛본 쉑쉑버거의 맛에 반해서
다시 또 찾아갔어요!
 
타임스퀘어에서 놀다가 적당히 저녁 때울 곳을 찾는데,
쉑쉑버거가 눈에 들어오더라고요.
고민할것도 없이 바로 들어가서 또 먹었어요.
 
 
Theater District
691 8th Avenue, Southwest Corner of 8th Avenue & 44th Street
 
 
HOURS
11AM – Midnight



지도를 클릭하시면 구글맵에서 확대/축소 가능합니다.



타임스퀘어쪽에 있는 씨어터 디스트릭트점은 새로 생긴지 얼마 안되었다고 해요.
이곳 역시 낮에는 가게 밖으로도 줄이 너무 길어서 1~2시간 기다리는 건 기본이고요.





저희는 저녁 8시쯤 찾아 갔는데,
가게 안으로만 줄이 늘어 선 상태라 한 20분쯤 기다렸어요.



 

가게 안은 뉴요커로 추정되는 쭉쭉빵빵 날씬한 젊은이들로 가득해요.
칼로리 높은 햄버거 먹고 사는데, 소녀시대의 젓가락 몸매가 왜 이렇게 많은건지…
이런거 먹어도 매일 센트럴 파크에서 강아지 데리고 조깅해서 그런가봐요. 




꽤 넓은데도 불구하고 빈자리 찾기가 쉽지 않아요.


 

메뉴와 가격은 지난번에 방문한 매장과 같았어요.
목말라서 그냥 탄산음료 시켰는데, 쉑쉑의 쉐이크도 맛있데요.
쉐이크 시켜서 숟가락으로 떠먹는 사람들도 많았어요.







햄버거랑 와인은 별로 안 어울릴것 같지만…
와인도 글래스/보틀로 판매하고 있네요.




주문을 하면 이렇게 휴대폰처럼 생긴 기계를 하나 주는데요.
우리나라 커피숍에서 주는 동그란 알람과 기능은 똑같아요.
음식이 준비되면 불이 들어오면서 진동이 울려요.





매장 한켠에는 케찹과 머스타드 소스가 마련돼 있고요.
작은 통이 옆에 있어서 소스를 조금 덜어가는 것도 가능하고,
햄버거 위에 직접 뿌리는 것도 가능해요.




감자튀김의 양이 좀 많아서 햄버거는 1인당 1개씩,
Fries는 2인당 1개씩 주문했어요.






햄버거 보다 이 감자튀김의 칼로리가 더 높대요.
감자튀김 안먹고, 탄산음료를 안마시면 햄버거도 몸에 나쁜 음식은 아니라는데…
감자튀김과 탄산음료가 빠진 햄버거 세트는 왠지 섭섭하잖아요.





두터운 고기에 치즈가 녹아 들어가고, 쫄깃한 페티가 일품인 쉐이크 버거!
고기의 맛을 진하게 즐기고 싶다면 쉐이크 버거를 추천해요.




양파와 피클이 추가로 어간 치즈버거!
버거를 조금 산뜻하게 즐기고 싶다면 치즈버거로 드세요. 




라지 사이즈 음료를 시켰더니…
엄청 거대한 아이들을 주더라고요.
역시 어메리칸 사이즈예요!!!
 





커다란 음료수를 마신 후에 꼭 필요한건…화장실이죠.
뉴욕에선 화장실 찾기가 하늘의 별따기 만큼이나 어려운데요,
화장실에서 이상한 짓 하는 사람들이 많아서 화장실을 웬만하면 안 빌려 준다고 하네요…ㅎㅎ
그래서 눈에 화장실이 보일 때마다 미리미리 들러 주는 게 상책이에요.



쉑쉑버거의 화장실은 넓고 깨끗했어요.
변기 옆에는 일회용 변기 덮개도 있어서 위생적으로 사용할 수 있고요.
참고로, 뉴욕의 웬만한 백화점, 쇼핑몰, 박물관, 미술관의 화장실은 다 이런 느낌이었어요.




앞서 말씀드렸든 뉴욕엔 세계적으로 유명한 맛집이 정말 많지만…
저녁에 스테이크처럼 제대로 된 메뉴로 정찬을 즐기시려면 최소 100달러 이상 쓰셔야 해요.
 
한번쯤 그런 음식을 먹어주는 것도 좋지만 매 끼를 그렇게 먹을 순 없잖아요~
저렴하고, 맛있게, 저녁 한끼 해결하기 위해 쉑쉑 버거를 찾는 것도 좋은 방법인 것 같아요!
 
마음 같아서는 쉑쉑버거를 한국에 수입하고 싶은데,
투자 하실 분 어디 없나요? ㅎㅎ



출처: NekoKen's Blog


Advertisement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Let’s Meat 고기부페 All you can eat !! Let’s Meat 07-03 86
Burger & Lobster 버거앤 랍스터 뉴욕 버거와 랍스타의 만남 Burger & Lobste 07-03 69
Stumptown Coffee Roasters 스텀프 타운 커피 로이스터 Stumptown 07-03 63
Gopchang Story BBQ 곱창 스토리 비비큐 곱창스토리 06-03 209
Haenyeo 해녀 한국 퓨전 음식점 해녀 06-03 217
메드 독 멕시칸 음식점 Mad Dog & Beans Mexican Cantina 메드독 06-03 148
Soft Swerve 소프트 스월브 뉴욕 예쁜 소프트 아이스크림집 소프트 아… 05-10 192
Rubirosa 뉴욕에 소호에있는 루비로사 이탈리안 피자집 루비로사 05-10 149
Los Tacos No.1 라스타코 넘버원 뉴욕 맛있는 타코 집 라스타코 05-10 147
돈의보감 Dons Bogam BBQ & Wine Bar 뉴욕 맛있는 고기집 돈의보감 04-10 318
Mandoo Bar 만두바 만두바 04-10 238
오감 뉴욕 한국 음식점 Five Senses 오감 03-13 386
Yoon Haeundae Galbi 뉴욕 윤해운데 갈비 윤해운데 … 03-13 306
Kang Ho Dong Baekjeong 강호동백정 강호동백정 01-30 512
Aunt Jake’s 이탈리안 음식점 Aunt Jake’s 01-30 382
LoveMama 러브마마 타이 말레이시아 베트남 음식점 러브마마 01-29 375
소담 Sodam 플러싱에있는 분식점을 소개해요 소담 12-14 680
Dubu Maru 두부 마루 두부 마루 12-13 839
뉴욕 밥집 Bap 밥 12-13 532
실버 펙토리 바 Silver Factory Silver Factory 11-05 681
Mono+Mono 모노모노 치킨윙 재즈블루 레스토랑 Mono+Mono 11-05 606
Grand Seoul 그랜드 서울 고기집 그랜드서울 11-05 656
뉴욕 우드사이드에 있는 해물탕 식객 레스토랑 식객 09-12 739
Yoon Haeundae Galbi 뉴욕 윤 해운대 갈비 윤해운대 … 09-12 631
Bessou 베소우 소박한 일본식 가정식 레스토랑 Bessou 09-11 568
길거리 음식 The Halal Guys 더 할랄 가이즈 중동 음식점 할랄 08-23 773
카츠델리 Katz’s Delicatessen 해리가 샐리를 만났을떄 영화 샌드위치집 해리와샐리 07-27 642
도토리 한국퓨전음식점점 Dotory 도토리 07-03 857
종로상회 Jongro BBQ 종로상회 07-03 909
ESSEN 뉴욕커 직장인들의 런치 플레이스!~ 에센 06-05 1075
보바 가이즈 boba guys 맛있는 보바집 소개해요 ~ 보바가이즈 06-05 923
Bibble & Sip 비블앤 쉽 디저트집 Cream Puff 비블앤쉽 06-05 785
오이지 한국 음식점 Oiji 오이지 05-03 1125
뉴욕 베트남 음식 사이공 마켓 Saigon Market 사이공 05-03 973
타카하치 베이커리 일본 빵집 Takahachi Bakery 빵순이 05-03 1417
뉴욕 루비스 까페 Ruby’s Cafe 루비스까페 04-05 1149
뉴욕 야경을 보면 가온누리 Gaonnuri 한국음식점 가온누리 04-05 1094
뉴욕 에싸 베이글 (Ess-a-Bagel) 연어 크림치즈 베이글 에싸베이글 04-05 1028
Miss KOREA BBQ 그리운한국 03-12 994
hi collar 하이 카라 일본식 오므 라이스 유명한곳 하이카라 03-12 1063
BCD Tofu House 두부하우스 두부하우스 03-06 932
고급진 레스토랑 에비씨 키친 ABC Kitchen ABC 02-23 786
Made Nice 메이드 나이스 메이드나이… 02-23 855
잇푸도 일본 라면 ppudo Westside 잇푸도 02-23 850
뉴욕의 스테이크집을 소개합니다. 212 스테이크 하우스 스테이크 01-10 1657
Her Name Is Han 한인 식당 광덕 01-10 1454
목요일 부엌 ^^ 떨스데이 키친 Thursday Kitchen 음식점을 소개해요 Thursday Kitche 01-05 1980
반주 35를 소개합니다 Barn Joo 35 반주 01-05 1887
커피집 Coffee Project New York 커피집 01-05 1774
Totto Ramen 토토라멘 일본라면집 토토 라멘 12-22 2998
Murrays Bagels 머레이스 베이글 베이글 12-21 2590
Luke’s Lobster 루크 랍스터 랍스터 12-21 2445
Gramercy Tavern 그래머시 태번 뉴요커들이 즐겨찾는 인기 레스토랑 하이테크 12-01 1911
Think Coffee 뉴욕커피 띵크커피 뉴욕가고파 12-01 1519
뉴욕 커피집 스텀프 타운 커피 Stumptown Coffee Roasters 여유 12-01 1459
Toby’s Estate Coffee 토비스 이스테이트 커피 가휴를 11-23 1138
브루클린브루어리 맥주공장 윌리엄스버그 4men 11-23 1557
맨하탄 다운타운 맛있는 커피집 kaffe1668 커피콩 11-08 1324
맨하탄 다운타운에서 한국음식을 원하신다면 Cafe De Novo 김지영 11-08 1358
플러싱 맛집!! 류현진씨 다녀간 중국집 - 삼원각 맛있습니다! 김영철 02-15 2028
뉴저지 팰팍 싸고 맛있는 순 한국식 중국집! 김세희 01-04 3542
담백한 한국식 중국요리 넌 짜장 난 짬뽕 예진 11-09 4101
플러싱 한식당 맛집 "명산" 로웰 11-08 3164
뉴욕맛집 순두부전문 초당골 골프마니아 07-11 3047
퓨전한식이지만 깔끔하고 맛있는 단지 Julia 06-24 2796
피터루거스테이크하우스 Peter Luger Steak House JoyceKim 06-15 3264
직접만든 두부 전문점 초당골 Orangeboy 06-15 2741
맛있는 디저트 와플앤딩스(Wafels & Dinges) Lily Kang 06-06 2754
엘린즈 스페셜 치즈케익 gina 06-06 2368
그리말디피자 정동호 05-25 1893
에싸베이글(Ess-a-Bagel) googel 05-25 2070
K Rico South American Steakhouse 고기매니아 05-03 1950
아멜리에(Amélie) 프랑스 요리 전문점 와인까지 구치즈 05-03 1789
차이나타운에 딤섬집 Dim Sum Go Go 만듀야 05-03 2242
Bonchon Chichen in Manhattan Downtown (1) 본촌 짱 04-19 2065
달콤한 베스트 쿠키! "레비안 베이커리" 릴리 04-13 1880
신선한 살몬을 구입할 수 있는 곳 "Acme Smoked Fish" 고진영 04-13 1610
미국식 버거와 맥주 한잔! "벤슨의 뉴욕시티" 류진경 04-11 1730
매력적인 향과 맛의 커리 "인디아 키친" 한명진 04-11 1645
트라이베카를 대표하는 레스토랑 "트라이베카 그릴" 박현지 03-16 2259
진한 육즙의 샤오롱바오 "조스 상하이" 김우혁 03-16 2563
한식을 포함한 60여 종류의 메뉴 "캘리 앤 핑" 한민지 03-09 2441
북경 오리를 통째로 맛 볼 수 있는 곳 입니다. "페킹 덕 하우스" 이혜림 03-02 2408
100년의 전통 뉴욕 스타일 피자 "롬바르디스" 남경은 03-02 2071
벨기에식 정통 프렌치프라이 제니 Kim 02-19 2106
자체 농장의 원두를 사용하는 "71 어빙 플레이스" 김세연 02-19 1952
이스트 빌리지에 있는 일본식 주점 "다이슈 이자카야 겐카" 이헬렌 02-15 2427
오랜 전통의 디저트 전문점 "베니에로스" 써니 02-15 1983
6 종류의 비어 샘플러가 인기 "하트랜드 브루어리" 경준(KS) 02-08 2034
[에닉스] 장 조지가 선보이는 태국 퓨전 요리 "스파이스 마켓" Amy 02-04 2091
누구나 다~ 아는 뉴욕 최고의 베이커리 "에이미스 브레드" Kim 02-04 2254
14종류의 명품 베이글 "머레이스 베이글" 진형민 02-04 2091
[프렌치 비스트로] 브런치 "타르틴" 맨디 Mandy S. 02-04 1884
피넛 버터 샌드위치로 승부수! "피넛 버터 &코" 조쉬 02-03 1724
맛과 멋있는 곳 Cafeteria (1) Sunny Im 02-03 1353
뉴욕에서 손꼽히는 피자가게 "조스 피자" 김경희 02-03 1905
신선한 우유를 맛볼 수 있는 "밀크 바" 미소 02-02 1608
로브스터가 들어간 다양한 메뉴 "더 로브스터 플레이스" YG Park 02-02 1665
태국, 말레이시아, 베트남 요리가 한자리에 "카페 아세안" (2) 민주 02-02 1288
코리안 바베큐 미국인들의 입맛을 사로잡다. "건배" 미소 01-28 1897
 1  2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