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b Analytics
 
캡틴박 아르헨전 앞두고 인터뷰~~ 꼭 이긴다!
지성짱
작성일 : 10-06-14 12:56 




[OSEN/머니투데이=러스텐버그(남아공), 우충원 기자]  "비기는 것이 아니라 승리하는 것이 아르헨티나전 목표".

2010 남아공 월드컵 서전을 승리로 장식한 축구 국가대표팀은 오는 17일(이하 한국시간) 남아공 요하네스버그 사커시티 스타디움에서 아르헨티나와 맞대결을 펼친다. 최고의 공격진을 보유하고 있는 아르헨티나와 경기를 앞두고 축구 대표팀은 14일 숙소인 러스텐버그 헌터스 레스트 호텔에서 공동 기자회견을 실시했다.

'주장' 박지성(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첫 경기 승리에 대해 여러가지 의미를 부여했다. 단순히 승점 3점을 챙긴 것이 아니라 선수들의 사기를 높였다는 것. 그는 "첫 경기 이겨서 자신감이 생겼다. 상대는 세계적인 팀. 개개인 팀 전체적으로 잘 준비해야한다"면서 "우리가 속한 모든 팀이 우리보다 강팀이라고 생각한다. 아르헨티나도 마찬가지다. 스페인에서 보여줬던 모습을 보인다면 좋은 경기할 수 잇을 것"이라고 아르헨티나와 경기를 앞둔 소감을 밝혔다.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만나기도 했던 리오넬 메시(FC 바르셀로나)와 대결에 대해 박지성은 "메시와 나는 각자 다른 소속팀에서 만났고 이전 결과는 소용없다"면서 "대표팀에서는 첫 경기다. 데이터 다 받았고 충분히 인지하고 있다"고 자신감을 나타냈다.

또 그는 한때 한솥밥을 먹었던 가브리엘 에인세(마르세유)에 대해 "아르헨티나는 또 다른 팀이고 또 다른 경기다"면서 "스페인전에서 보인 수비력을 90분 동안 보여줘야한다. 에인세와 같은 팀인 적이 있었는데 행운을 빈다고 말해주고 싶다"고 설명했다.

특히 그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서 파트리스 에브라(프랑스)와 함께 '삼총사'로 불리울 정도로 가깝게 지냈던 테베스에 대해서도 특별한 감정을 가지지 않았다. 그는 "테베스는 경기 당일이라로 서로 상대로 만나니 특별히 할 이야기 없다. 테베스는 세계적인 공격수 중 하나라고 생각한다"면서 "위협적인 선수다. 선수 1명으로난 막을 수 없다. 팀 전체로 봉쇄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대답했다.

어려운 경기가 될 것이라는 예상을 비웃듯 박지성은 아르헨티나와 경기에 승리를 챙기겠다고 강조했다. 박지성은 "아르 헨선수가 한국을 모른다고 하는 것은 충분이 이해가 간다. 한국 축구가 아직 세계축구에서 유명한 팀이 아니다. 아시아축구를 세계축구계가 쳐 주지 않는 만큼 그런 말에 열 받을 필요 없다. 목표는 비기는 것이 아니라 이기는 것이다"고 강조했다.

10bird@osen.co.kr

온라인으로 받아보는 스포츠 신문, 디지털 무가지 OSEN Fun&Fun, 매일 2판 발행 ☞ 신문보기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제보및 보도자료 osenstar@ose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캡틴의 위엄........





+ 추가. 비슷한데 세세한 내용이라 첨부했어요~




박지성은 이날 대표팀 숙소인 헌터스레스터호텔에서 진행된 집단 인터뷰를 통해 첫 경기 승리로 고조된 팀 분위기를 전하고 2차전 상대인 아르헨티나와 경기에서 선전을 다짐했다.

그는 "아르헨티나와 경기에는 당연히 이긴다는 생각을 가지고 경기에 임할 것이다. 어느 한 경기에 중점을 둘 것인가보다 매 경기가 중요하다. 아르헨티나와 경기에서도 당당하게 우리의 가진 것을 보여주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그는 이어 리오넬 메시에 대해 "나와 소속팀이 다르기 때문에 이전의 결과는 아무런 의미가 없다. 대표팀에서 경기는 이번이 처음이기 때문에 누가 혼자 막는 것보다 선수 전체가 협력 수비로 봉쇄해야 한다. 메시 뿐만 아니라 카를로스 테베스 등 최고 수준의 공격수들이 많기 때문에 모두의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는 고지대 적응에 대해선 "전체적으로 체력 테스트 데이터를 받아 좋은 변화를 가져왔다. 기록적으로 좋아진 체력을 바탕으로 경기를 한다면 좋은 결과를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맨유 시절 동료였던 테베스에 대해 "기록이나 플레이를 볼 때 최고의 스트라이커여서 위협적인 선수다. 선수 한 명을 막는 것보다 아르헨 전체의 공격을 조직적으로 막아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인터뷰 정말 잘하네요.......ㅠㅠ

Advertisement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혼자 와인마시며 여유있게 컴퓨터를 하고 싶은데 현실은.. Bany 07-29 4565
점심 때 누텔라에 와플~ ray 07-29 6055
린킨파크 게임 트레일러를 통해서 새싱글 발매! Jane 07-29 4576
양산 쓰고 나갔는데 사람들이 다 쳐다봤어요 ㅠㅠ db 07-28 4442
남자가 봐도 개잘생긴 훈남 ㄷㄷㄷ 포포리 07-28 4563
지금 셀틱경기.. 경기 07-28 4717
여섯마리 지랄견 목격담 Tsui 07-27 4766
웃겨서 나죽네 ㅋㅋㅋㅋ Jane 07-27 4495
날도 더운데 무서운 이야기 하나 해드릴게요 Susan 07-27 4461
어떤 요가 매트 사야 하나요? 요가 07-26 4531
스타벅스가면 주로 뭘 드세요? 차차 07-25 4316
포에버21 질이 별론가요? Haewon 07-24 4721
근데 5개월 된 강아지도 무나요?? 07-24 4236
다이어트 하시는 분들.. ! 소시 제시카의 명언 하블 07-24 4541
영어 교육류 최강.jpg Jane 07-24 4429
외국 사람들은 진짜 살이 쪄도 희안하게 찌는거 같아요 블랙 07-23 4456
연애는 커녕 높아져만 가는 눈높이 ㅠㅠ 유학생 07-23 4262
뉴욕에_살다가_온_버릇_때문인지.JPG Jane 07-23 4361
미친듯이 마우스 클릭질하는 고양이 귀염 07-23 4179
홍합탕에는 막걸리가 제격이죠 daniel 07-22 4353
술안주는 탕이 최고인듯 ㅋㅋ 안주 07-22 4231
인셉션 본 사람만 이해할수 있는 짤방.jpg Jane 07-22 4323
면세점에서 사면 좋은 것 추천해주세요 유화 07-21 4511
이 더위에 보신탕안먹었더니 힘이안남.. 여름보신 07-21 4355
뉴욕 날씨 겁나게 덥네요. windy 07-20 3912
감수성 자극할만한 영화 추천해주세요 조안나 07-17 4959
이번여름에 뉴욕가보고 싶네여 스타 07-17 4091
스티브잡스가 기자회견 하는데...... Marin 07-16 3867
영어중급이상이면 어느정도의 실력을 말하는걸까요 hyunah 07-16 4252
세계의 전철역.jpg Jane 07-16 4125
서빙해보신 분들! Ido 07-15 4123
계란 후라이 ^^ hlogic 07-15 4139
재즈바 가보신분? yooka 07-15 4440
'닭이 먼저냐, 달걀이 먼저냐' 답 나왔다 후난 07-15 4299
오늘의 구글로고 제인 07-15 4480
   11  12  13  14  15  16  17  18  19  
듀오 동영상 이야기 >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