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b Analytics
 
캡틴박 아르헨전 앞두고 인터뷰~~ 꼭 이긴다!
지성짱
작성일 : 10-06-14 12:56 




[OSEN/머니투데이=러스텐버그(남아공), 우충원 기자]  "비기는 것이 아니라 승리하는 것이 아르헨티나전 목표".

2010 남아공 월드컵 서전을 승리로 장식한 축구 국가대표팀은 오는 17일(이하 한국시간) 남아공 요하네스버그 사커시티 스타디움에서 아르헨티나와 맞대결을 펼친다. 최고의 공격진을 보유하고 있는 아르헨티나와 경기를 앞두고 축구 대표팀은 14일 숙소인 러스텐버그 헌터스 레스트 호텔에서 공동 기자회견을 실시했다.

'주장' 박지성(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첫 경기 승리에 대해 여러가지 의미를 부여했다. 단순히 승점 3점을 챙긴 것이 아니라 선수들의 사기를 높였다는 것. 그는 "첫 경기 이겨서 자신감이 생겼다. 상대는 세계적인 팀. 개개인 팀 전체적으로 잘 준비해야한다"면서 "우리가 속한 모든 팀이 우리보다 강팀이라고 생각한다. 아르헨티나도 마찬가지다. 스페인에서 보여줬던 모습을 보인다면 좋은 경기할 수 잇을 것"이라고 아르헨티나와 경기를 앞둔 소감을 밝혔다.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만나기도 했던 리오넬 메시(FC 바르셀로나)와 대결에 대해 박지성은 "메시와 나는 각자 다른 소속팀에서 만났고 이전 결과는 소용없다"면서 "대표팀에서는 첫 경기다. 데이터 다 받았고 충분히 인지하고 있다"고 자신감을 나타냈다.

또 그는 한때 한솥밥을 먹었던 가브리엘 에인세(마르세유)에 대해 "아르헨티나는 또 다른 팀이고 또 다른 경기다"면서 "스페인전에서 보인 수비력을 90분 동안 보여줘야한다. 에인세와 같은 팀인 적이 있었는데 행운을 빈다고 말해주고 싶다"고 설명했다.

특히 그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서 파트리스 에브라(프랑스)와 함께 '삼총사'로 불리울 정도로 가깝게 지냈던 테베스에 대해서도 특별한 감정을 가지지 않았다. 그는 "테베스는 경기 당일이라로 서로 상대로 만나니 특별히 할 이야기 없다. 테베스는 세계적인 공격수 중 하나라고 생각한다"면서 "위협적인 선수다. 선수 1명으로난 막을 수 없다. 팀 전체로 봉쇄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대답했다.

어려운 경기가 될 것이라는 예상을 비웃듯 박지성은 아르헨티나와 경기에 승리를 챙기겠다고 강조했다. 박지성은 "아르 헨선수가 한국을 모른다고 하는 것은 충분이 이해가 간다. 한국 축구가 아직 세계축구에서 유명한 팀이 아니다. 아시아축구를 세계축구계가 쳐 주지 않는 만큼 그런 말에 열 받을 필요 없다. 목표는 비기는 것이 아니라 이기는 것이다"고 강조했다.

10bird@osen.co.kr

온라인으로 받아보는 스포츠 신문, 디지털 무가지 OSEN Fun&Fun, 매일 2판 발행 ☞ 신문보기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제보및 보도자료 osenstar@ose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캡틴의 위엄........





+ 추가. 비슷한데 세세한 내용이라 첨부했어요~




박지성은 이날 대표팀 숙소인 헌터스레스터호텔에서 진행된 집단 인터뷰를 통해 첫 경기 승리로 고조된 팀 분위기를 전하고 2차전 상대인 아르헨티나와 경기에서 선전을 다짐했다.

그는 "아르헨티나와 경기에는 당연히 이긴다는 생각을 가지고 경기에 임할 것이다. 어느 한 경기에 중점을 둘 것인가보다 매 경기가 중요하다. 아르헨티나와 경기에서도 당당하게 우리의 가진 것을 보여주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그는 이어 리오넬 메시에 대해 "나와 소속팀이 다르기 때문에 이전의 결과는 아무런 의미가 없다. 대표팀에서 경기는 이번이 처음이기 때문에 누가 혼자 막는 것보다 선수 전체가 협력 수비로 봉쇄해야 한다. 메시 뿐만 아니라 카를로스 테베스 등 최고 수준의 공격수들이 많기 때문에 모두의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는 고지대 적응에 대해선 "전체적으로 체력 테스트 데이터를 받아 좋은 변화를 가져왔다. 기록적으로 좋아진 체력을 바탕으로 경기를 한다면 좋은 결과를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맨유 시절 동료였던 테베스에 대해 "기록이나 플레이를 볼 때 최고의 스트라이커여서 위협적인 선수다. 선수 한 명을 막는 것보다 아르헨 전체의 공격을 조직적으로 막아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인터뷰 정말 잘하네요.......ㅠㅠ

Advertisement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일본 자책골에 달린 베플ㅋㅋ jh 05-30 2090
나쁜남자에 보면 한가인이 얼루어 05-30 2274
그린티 프라푸치노 집에서 만들 수 있을까요? 손뱅 05-31 2352
시간의 가치 Advance 06-01 2179
뉴욕하면 야경이죠 사랑해 06-02 2081
6월의 행복 ^.~ 나래 06-02 1874
대한민국 vs 스페인 축구 실시간보기 wow 06-03 2206
북한얘기는 ..진짜일줄알았는데.. 느티나무 06-03 2067
재밌는 미드 추천해드려요 jh 06-03 2109
마이클이 만든 한국 소개동영상 Jane 06-04 2147
미국뉴스 뭐보세요? 오레오 06-05 2010
비, 韓최초 MTV 무비어워즈 액션스타상 수상 추카추카 06-06 2011
영화는 뉴문이 다 싹쓸이 했네요.. 수지 06-06 1858
세계 최고의 점프 Top 10 (우주점프 포함) June 06-06 2278
흑인여가수 Or 백인여가수 sjajsi 06-07 2612
한국16강 갈 확률 28% 우승 0% 나래 06-07 2302
아이폰 4G 자세한 디자인 有 아이폰 06-08 2290
잠자는 자세로 알아보는 성격 crushing 06-08 2465
내일 영어오럴테스트 하는데 ming 06-08 2185
아메리칸 아이돌 최고의 명장면 Yoon 06-09 2285
가슴엔 ‘대한민국’… 뉴욕 물들인 붉은 셔츠 빙구 06-10 2144
내일 새벽4시 그리스전~ Jenny 06-11 2252
환율 좀 떨어졌네요 다크엔젤 06-13 2224
[월드컵] 미국을 깨운 '붉은 함성'…LA·뉴욕·애틀랜타 수연 06-13 2144
캡틴박 아르헨전 앞두고 인터뷰~~ 꼭 이긴다! 지성짱 06-14 2150
사는게 즐거운 차두리 ㅋㅋ Jane 06-14 2285
브라질:북한경기보니까 아르헨...해볼만할듯 파파야 06-15 2341
월드컵 우승 어느나라 예상하시나요? 나래 06-15 2578
귀염돋는 동물들 누네띠네 06-16 2606
월드컵, 경고 없는 나라..한국과 북한뿐 콩새 06-16 2441
순두부 찌개의 무한변신 훈이 06-17 2695
공과 사가 분명한 테베즈 icn 06-17 2457
외신들 "한국대표팀 대패, 허정무 감독 탓" zero 06-17 2592
병원비 없어 다친 어깨에 총 쏜 여성 ‘충격’ EOS 06-18 2473
[펌] 허정무 vs 마라도나 호빵맨 06-18 2697
 1  2  3  4  5  6  7  8  9  10    
듀오 동영상 이야기 >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