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b Analytics
 
젊은이여, 노숙자여 태양으로 나와라!
sam yoon
작성일 : 11-11-21 06:37 

글쓴이 : 지만원 조회 : 120 추천 : 27


젊은이여, 노숙자여 태양으로 나와라!


당신들이 아주 많이 들어왔던 이야기들일 것입니다. 저는 1942년 올해 한국나이로 고희입니다. 우리가 어렸을 때는 당신들이 어렸을 때에 비해 참으로 어렵게 살았습니다, 당신들이 쓰레기처럼 버리는 알사탕이 그 때의 우리에게는 천상천하의 최고 선물이었습니다. 당신들은 알약 하나로 배 속의 모든 기생충들을 제압하고 살지만 우리들은 그렇지 못했습니다.


저는 동네의 양지바른 곳을 동물적으로 찾아다니며 뒹굴고 놀았습니다. 그러다 갑자기 배가 아프다며 데굴데굴 굴렀습니다. 이른바 횟배를 앓은 것입니다. 인근 보리 밭 고랑으로 갔습니다. 지금의 변이 아니라 손가락만한 회충들이 정구공처럼 뭉친 덩어리들을 쏟아냈습니다. 아마도 지금의 아프리카 아이들이나 북한 아이들이 겪고 있는 그런 고통이었습니다.


밝고 해맑고 아름다운 소년시절? 그건 지금의 당신들의 이야기일 뿐입니다. 우리 노인들은 그런 호강 누린 적 없습니다, 이런 이야기, 어른들이 들려드리면 어리고 젊은 여러분들은 “그 때는 그 때고, 지금은 지금이다” 이렇게 말합니다. 그때는 그때고 지금은 지금이다?


여러분들은 지금 여러분들이 하시는 말들이 무엇을 의미하는지 아닙니까? ‘역사는 필요 없다, 지금 내가 어떻게 해서 존재하게 됐는지에 대한 은혜에 대해서는 알 필요가 없다, 지금 나는 오직 즐길 뿐이다. 꼰대는 귀찮아’ 이런 말입니다. 그야말로 쌍,, ,새끼 같은 인간들이 토해내는 말들입니다.


이렇게 타락한 여러분들을 가장 잘 선도해야 할 사람이 바로 대통령 이명박입니다. 하지만 이명박도 여러분들과 다름없는 천둥벌거숭이 개,자식입니다. 그의 아버지는 조선 시대의 종이었습니다. ‘어째서 그런 근거 없는 막말을 무책임 하게 할 수 있는가?’ 그는 호적을 세탁했지만 저는 그의 원호적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의 아버지 이름은 쌍,놈의 상징인 ‘떡쇠’였습니다.


아버지와 아들을 연관시키는 것은 연좌제입니다. 하지만 지금 다져보면 연좌죄는 정답이었습니다. 빨갱이는 유전되니까요. 하지만 저는 여기에서 그런 것을 지적하려는 것이 아닙니다. 이명박 이 개,자식이 그의 자서전에서 상놈인 지 아버지를 유교학자인 것처럼 미화했다는 것을 지적하는 것입니다. 사람들은 솔직함에만 감동합니다. 이런 거짓말 하는 개,자식에게는 감동하지 않습니다.


좀 빗나갔습니다(digress)만 여러분들, 즉 젊은 분들과 노숙자들에게 호소합니다. “사회에서 가장 약하고 소외받는 여러분들께 나라를 살리자”고 여러분들께 호소한다? ‘뭐 이런 정신 나간 개,자식이 있어!’ 하지만 우리는 정신 나간 사람들이 아니라 정신나간 사람들을 선도하는 사람들입니다.


젊은이들 그리고 노숙자들 여러분, 여러분들은 지금 음습한 공간에서 하느님이 주신 에너지와 재능(talent)을 탕진하고 계십니다. 이는 죄악입니다. 저는 믿습니다. 여러분들은 분명 쓸모 있는 대한민국의 에너지입니다. 가장 먼저 지금의 음습한 곳에서 햇볕으로 가십시오. 내일부터 거리 거리를 청소하십시오, 환경을 밝게 가꾸십시오.


불합리한 행정이 있으면 마음 맞는 사람들끼리 조직을 만들어 적극 항의하고 반영하십시오. 힘이 모자라면 500만 야전군과 함께 하십시오. 그러면 국민이 여러분들을 향해 달려갈 것입니다. 그 결과를 500만 야전군에 알려 주십시오.


당장 거리를 청소하십시오, 사람들에게 감동적인 봉사를 하십시오. 다른 사람들의 눈에서 눈물을 뽑아내십시오. 누가 보지 않은 것 같아도 누군가가 여러 분들을 지켜봅니다. 가장 먼저 하느님 부처님 등 여러 절대자들이 지켜보십니다. 그 다음은 500만 야전군이 지켜봅니다. 그래도 다 지켜보지는 못합니다. 그러니 야전군을 찾아오십시오.


일하십시다. 특히 노숙자들 여러분, 우리와 함께 일하십시다. 우리와 함께 일하면 즐겁습니다. 젊은 여러분, 여기는 여러분들에게 대안을 드립니다. 그 대안은 여러분들의 피와 땀을 요구 합니다. 이 세상에서 가장 잘 나간다는 안철수? 그에게 이런 매직이 있던가요? 매직이 있다면 사기입니다. 매직을 공격하십시오!!




2011.11.21.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Advertisement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생방송tv 무료보기,영화,드라마 인터넷으로 무료보기 cade711 12-31 4740
웃겨서 나죽네 ㅋㅋㅋㅋ Jane 07-27 4738
이효리 닮은꼴? 루리 07-25 4734
[음반 제작]작곡.편곡.음반 마스터링 및 음반 제작 해드립니다. 김정석 06-08 4729
쇼핑몰 웹사이트 필요하신 분 kkk1234509 08-02 4729
순두부 찌개의 무한변신 훈이 06-17 4728
여자가 모르는 남자에 관한 진실들~ 김미영 07-25 4728
흑인보고 하면 안될말 JG 05-14 4726
오늘의 구글로고 제인 07-15 4724
축 오픈 j2 05-04 4722
나이 제한및 횟수 제한이 없습니다!! Danny Yu 11-01 4717
계절 맞이 한국 전통 음악 공연 : 하얀 겨울의 대나무 숲 코리아 소사이어티 12-13 4715
고양이 키우시는 님들!질문있어요 고냉 07-12 4714
외국 사람들은 진짜 살이 쪄도 희안하게 찌는거 같아요 블랙 07-23 4713
연아 TIME 새로운 사진!!! 뉴봉 05-08 4706
양산 쓰고 나갔는데 사람들이 다 쳐다봤어요 ㅠㅠ db 07-28 4705
하용조 목사님 별세... 천국에서 편히 쉬시길 톡톡 08-01 4704
비지니스출장 병원,학교방문시 영어문제 파랑새 11-29 4698
재즈바 가보신분? yooka 07-15 4696
창문을 내리는순간.....jpg Jane 07-11 4694
날도 더운데 무서운 이야기 하나 해드릴게요 Susan 07-27 4694
완전 봄 ^^ Green Green Green! Smoothie 04-25 4694
치솟는 자동차 기름,개스값, 절약하는 방법입니다. Gas-save 05-07 4690
님들 다큰 아가씨가 길가다가 엎어지면 .. biloba 07-11 4686
영어 교육류 최강.jpg Jane 07-24 4686
돈이 뭔지.. jj 05-05 4684
회사 단체티.jpg 효도르 06-25 4683
저 진지하게 사랑 상담 좀 할게요. yooka 07-13 4679
북한 강제 수용소 99 02-05 4674
아이폰 쓰는님들 몇기가쓰시나요? viva 05-13 4667
한국 tv 보는 사이트 강추...완전무료... zaaqwsxcde 02-18 4667
밴쿠버 여행 카페 푸저 05-03 4667
한국 드라마/영화 추천해 드립니다!! 한국인 12-12 4665
뉴욕시 살기 좋은 곳 Top 5 serin 05-22 4661
야구 사랑하시는 분들 ripperzfx 11-28 4659
 1  2  3  4  5  6  7  8  9  10    
듀오 동영상 이야기 >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