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b Analytics
 
정신지체장애인이 되서 돌아온 35년전에 헤어진 아들의 가족을 찾습니다
이순조
작성일 : 11-10-15 22:57 


뉴욕시민분들 안녕하세요


국제적으로 언론매체에 이런제보는 처음이라 서두를 어떻게 써야할지 모르겠지만

저의 가슴아픈 모정의 진실이 전해질수 있었으면 합니다.


저는 한국에서 거주중인 66세 여성입니다.

아들이 6살쯤 되었을때 남편과 헤어지게 되면서 남편쪽 가족들과 새로운 부인은 미국으로 이민을 떠났습니다.

아들도 같이 따라갔습니다.

 

아들을 떠나 보낸 후 마음은 새카맣게 타들어갔지만..

그때당시 혼자 먹고 살것이 걱정이라 살아가는 것에만 집중을 하며 하루하루 지금껏 열심히 살고 있을뿐이었습니다.

아들을 떠나 보낸 후 그 이후부터는 영영 생사 소식을 못들었습니다.

 

아들이 미국이라는 나라로 이민을 가서 잘살고 잘됐을거라 긍정적인 추측만했을 뿐입니다.

미국에서 잘커서 나중에 혹시나 이 어미를 찾아준다면..........하는 실낱같은 희망을 꿈꾸고 있었습니다.

지금까지 딸하나와 저는 단둘이 생계를 이어나가고 있는 형편이라 사는데 급급하여 제가 나서서 아들을 찾는다는것은 쉬운일이 아니었습니다.

혹시나 하는 마음에 사람찾는 프로그램을 항상 유심히 보게 되었습니다.

 

그로부터 35년이 흐른 지금 문제가 발생하였습니다.

2011년 10월 12일 오전에 송파구청 사회복지사님으로부터 '백병걸'씨를 아시냐고 핸드폰으로 전화가 왔습니다.

2011년 10월 10일 노상에서 지나가는 행인에게 횡설수설하여 행려환자로 경찰서에 신고가 들어와서

119로 서울시립은평병원 응급실로 실려갔다고 했습니다.

 

저는 35년만에 아들에 대한 소식을 처음 듣고 놀라고... 큰 정신적 충격으로 인하여...

이 미스테리한 사건이 어떻게 발생하여 우리 아들이 어떻게 하여...정신지체장애인이 됐고..정신질환까지 얻게 되었는지...

그 배경과 그 상황에 대해서 밤에 잠을 못이룰 정도 입니다.

 

병걸이와 용산구 청파동 숙대입구쪽에서 같이 살았었습니다.

어렸을때도 심하게 아파서 병원을 못데려가는데도 울지도 않고 꾹참고 착했던 우리 병걸이가....

길을 잃었어도 먼길을 다 일일이 기억하고 집에 돌아왔던...

어찌하여 이런 병을 얻고 비행기를 타고 공항을 나와 송파구 방이동에 오전에 실성한 사람처럼 거리를 누비고 다니게 됐는지

생모로서 너무 원통하고 비통하여 혹시나 우리 백병걸과 같이 살았던 가족들을 아시는 분들이 있을까 해서요..

 

정신적충격이 너무 심해서 아직 우리 병걸이를 못만났지만 조만간 병원으로 찾아가서 자세한 얘기를 들어볼생각입니다..

우리 병걸이가 미국 어디에서 살았고 같이 산 가족분들이 누가 있었는지 아직 아무것도 모르고 있습니다.

병원과 사회기관에서 하는 말이 우리 병걸이가 뉴욕에 여동생이 하나있고

아빠는 돌아가셨다. 한국에 이모가 있다. 이렇게 진술했다고 합니다.

 

모쪼록 뉴욕시민여러분들께서 저희 가족에게 희망의 연락을 주시기를 기다리겠습니다.

긴글 읽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제 메일입니다 ruki82@nate.com


 


Advertisement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뉴욕 여행자분들~ Barney 10-19 1040
Tribute to Steve Jobs (1955 – 2011) 구성 멋짐 yoker 10-18 1090
한국에서 일하고 싶으세요? 미국에서 일하고 싶으세요? 미국정복 10-17 1061
K-League 탁구대회 yasaengma6 10-17 1089
과연 믿어도 될까?? 믿으세요!! 믿어도 됩니다!! Danny Yun 10-17 883
겨울방학때1주일간머물방을찾습니다! (1) Sujin Hwan 10-16 1019
정신지체장애인이 되서 돌아온 35년전에 헤어진 아들의 가족을 찾습니다 이순조 10-15 1025
내가 만약 수족이 부자연스러워 진다면?? Danny Yun 10-15 985
미주 한인의 의료 혜택을 위하여!! Danny Yun 10-14 1063
배우자를 찾습니다. 웨드365일 10-12 1240
토플,토익,아이엘츠,SAT.점수 필요할 때.. e1 10-12 2718
K-League 탁구대회 yasaengma6 10-10 863
은퇴시 이 10가지는 고민하셔야 합니다!! Danny Yun 10-10 993
어떻게 하면 Age Out을 피할수 있을까?? Danny Yun 10-09 991
당신의 아내는 안녕하십니까?? Danny Yun 10-08 1242
한국 진출을 준비하는 미국 의료 보험사!! Danny Yun 10-07 990
이민 사기꾼 잡습니다. 정보주시는 분께 사례 해 드립니다. 이민국 10-06 1146
마사지 sookjoolee 10-05 1179
이거 뉴욕에서 일어난 일 맞아!? 뉴욕에서 이상한짓?? 하는 사람들 nyny 10-05 1134
스티브 잡스 사망 (공식) 안타깝습니다... 추모 사진 올림 RIP 10-05 1036
무료로 실시간 한국 TV를 볼 수 있는 곳이 생겨 알려드려요!! popoli 09-28 1251
탁구대회 야생마 09-11 1608
한국 드라마, 쇼오락, 다큐가 그리울 땐 ? 차보리 09-08 1415
Hurricane Irene. 허리케인아이린. 이름은 예쁜데 무시무시하구먼.. 허리케인 08-28 1564
허리케인 뉴욕강타! 비상식량 사러 H Mart 온 뉴욕주민들! 허리케인 08-28 1539
뉴욕타임즈 Hurricane Irene Tracking Map (플래시 플레이어 필요합니다) KPNY 08-26 1361
‎[PDF download link] The map for evacuation zones and a list of public shelters KPNY 08-26 1280
허리케인 비상 대피 지역 지도 및 정보 Hurricane Irene New York Evacuation Zones [MAPS & INFO] KPNY 08-26 1496
사람을 찾습니다. 한창호 08-26 1404
워싱턴 모뉴먼트 크랙 발견!! Cita 08-25 1270
[속보] 스티븐 잡스, 애플 CEO에서 물러나다 스티븐잡스 08-24 1276
미국 지진났어요. 워싱턴. 5시간 떨어진 뉴욕에서도 쿠쿵. 미국지진 08-23 1454
순두부찌개 식사 $5 크크 08-15 1985
온돌마루.카본케이블.나노발열체 난방페널 ondolusa 08-10 1902
32nd Street in Manahattan - office share 하실분-917-547-0744 bandal 08-09 1637
 1  2  3  4  5  6  7  8  9  10    
듀오 동영상 이야기 >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