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b Analytics
 
정신지체장애인이 되서 돌아온 35년전에 헤어진 아들의 가족을 찾습니다
이순조
작성일 : 11-10-15 22:57 


뉴욕시민분들 안녕하세요


국제적으로 언론매체에 이런제보는 처음이라 서두를 어떻게 써야할지 모르겠지만

저의 가슴아픈 모정의 진실이 전해질수 있었으면 합니다.


저는 한국에서 거주중인 66세 여성입니다.

아들이 6살쯤 되었을때 남편과 헤어지게 되면서 남편쪽 가족들과 새로운 부인은 미국으로 이민을 떠났습니다.

아들도 같이 따라갔습니다.

 

아들을 떠나 보낸 후 마음은 새카맣게 타들어갔지만..

그때당시 혼자 먹고 살것이 걱정이라 살아가는 것에만 집중을 하며 하루하루 지금껏 열심히 살고 있을뿐이었습니다.

아들을 떠나 보낸 후 그 이후부터는 영영 생사 소식을 못들었습니다.

 

아들이 미국이라는 나라로 이민을 가서 잘살고 잘됐을거라 긍정적인 추측만했을 뿐입니다.

미국에서 잘커서 나중에 혹시나 이 어미를 찾아준다면..........하는 실낱같은 희망을 꿈꾸고 있었습니다.

지금까지 딸하나와 저는 단둘이 생계를 이어나가고 있는 형편이라 사는데 급급하여 제가 나서서 아들을 찾는다는것은 쉬운일이 아니었습니다.

혹시나 하는 마음에 사람찾는 프로그램을 항상 유심히 보게 되었습니다.

 

그로부터 35년이 흐른 지금 문제가 발생하였습니다.

2011년 10월 12일 오전에 송파구청 사회복지사님으로부터 '백병걸'씨를 아시냐고 핸드폰으로 전화가 왔습니다.

2011년 10월 10일 노상에서 지나가는 행인에게 횡설수설하여 행려환자로 경찰서에 신고가 들어와서

119로 서울시립은평병원 응급실로 실려갔다고 했습니다.

 

저는 35년만에 아들에 대한 소식을 처음 듣고 놀라고... 큰 정신적 충격으로 인하여...

이 미스테리한 사건이 어떻게 발생하여 우리 아들이 어떻게 하여...정신지체장애인이 됐고..정신질환까지 얻게 되었는지...

그 배경과 그 상황에 대해서 밤에 잠을 못이룰 정도 입니다.

 

병걸이와 용산구 청파동 숙대입구쪽에서 같이 살았었습니다.

어렸을때도 심하게 아파서 병원을 못데려가는데도 울지도 않고 꾹참고 착했던 우리 병걸이가....

길을 잃었어도 먼길을 다 일일이 기억하고 집에 돌아왔던...

어찌하여 이런 병을 얻고 비행기를 타고 공항을 나와 송파구 방이동에 오전에 실성한 사람처럼 거리를 누비고 다니게 됐는지

생모로서 너무 원통하고 비통하여 혹시나 우리 백병걸과 같이 살았던 가족들을 아시는 분들이 있을까 해서요..

 

정신적충격이 너무 심해서 아직 우리 병걸이를 못만났지만 조만간 병원으로 찾아가서 자세한 얘기를 들어볼생각입니다..

우리 병걸이가 미국 어디에서 살았고 같이 산 가족분들이 누가 있었는지 아직 아무것도 모르고 있습니다.

병원과 사회기관에서 하는 말이 우리 병걸이가 뉴욕에 여동생이 하나있고

아빠는 돌아가셨다. 한국에 이모가 있다. 이렇게 진술했다고 합니다.

 

모쪼록 뉴욕시민여러분들께서 저희 가족에게 희망의 연락을 주시기를 기다리겠습니다.

긴글 읽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제 메일입니다 ruki82@nate.com


 


Advertisement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가치있는 토토사이트 공유 뱃사공 11-24 4175
HUGE SALE!!! 쫀쫀한 거품 약산성 스파 클렌저 블루코티에 11-24 4116
미국비자발급, 이민페티션문제, 거절된비자, 체류신분, 자유왕래문제 해결 미국비자 11-17 4725
한국의 스킨케어숍브랜드 TUPS입니다. 전문가용 화장품 샘플 신청하세요. TUPS 11-11 4635
https://nca700.com/우리카지노-sa게임-리뷰 (1) 바카라사이트 11-02 5501
https://oz882.com/예스카지노 (10) 바카라사이트 11-02 5743
카지노사이트 (2) 카지노 10-28 5870
카지노사이트 (1) 카지니 10-28 5352
카지노사이트 (3) 카돌이 10-28 6732
토토사이트 (118) 토돌이 10-28 13014
머니라인247 (5) 머니라인247 09-28 9144
노래하기를 좋아한다 하면, 조선 청년은 기생집에 다니는 일밖에는 (1) yert200 09-24 8233
휴그턴 방렌트 소개 (1) 헤렌샤 09-09 10012
건강기능식품 Whole Route (2) Alex 06-18 16102
미국비자발급, 이민페티션문제, 거절된비자, 체류신분, 자유왕래문제 해결 미국비자 04-14 22375
미국비자발급, 이민페티션문제, 거절된비자, 체류신분, 자유왕래문제 해결 미국비자 03-24 20920
친구 조성환 찾기 (1) 고성곤 01-26 19482
무료 가상화폐 채굴 앱 소개드립니다. Peter 11-28 18382
김정문 알로에 큐어 크림 살 수 있는 곳(미국) 캐롤맘 11-22 14003
50대 이후의 분들 보세요 *** Esther 11-09 5959
연구 관련 전화인터뷰 참여 (아마존 상품권 제공) C. Seo 11-03 4438
코로나 시기에 가족을 케어중이신 분들의 도움을 요청드립니다. kellyun 10-13 4190
[모집]인터넷 쇼핑몰 창업스터디 톡방 맴버모집 (1) Terry 08-05 8250
매일아침 같은부서 사람들에게 인터넷가입 권유 인터넷가입 08-04 8147
좋아하는 무료음악리스트 추천합니다.(매주 신곡 업데이트되요) 스웨러 07-27 8477
조지아주 렌트냐. 사느냐?! 모아로컬 04-30 12074
얼마전 동양인에게 폭행.폭언을 행사한 무개념 호주녀 또라에몬 04-28 11602
인생을 바꾸는 웃음의 34가지 테크닉 하우리 04-28 9254
동기부여에 관한 좋은 명언 30가지 지엔젤 04-23 9109
인생은 경주가 아니라 음미하는 여행이다 지엔젤 04-22 8851
코로나 바이러스 기간 동안 H-1B 신분 문제 H-1B 비자 04-16 5353
[M오토데일리] 배달의민원, 해외 현지 범죄경력증명서(FBI CHECK) 비대면 발급 대행 FBI CHECK 03-26 6083
한국 관련 모든 국내 업무를 대행 해 드리고 있습니다 . 알렉스김 01-08 6162
뉴욕주, '임시운전면허증 DMV' 온라인 발급 서비스 개시 운전면허 08-05 9465
2015년 8월 1일 부터 미국 대입 공통지원서 작성 가능 대학입시 08-05 9211
 1  2  3  4  5  6  7  8  9  10    
듀오 동영상 이야기 >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