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b Analytics

 
[생활/기타] 뉴욕에서 운전면허 따기
작성일 : 10-07-24 19:46 

미쿡에 오면 가장 필요한 것 중의 하나가 차량이다. 물론 맨하탄같은 도시에 살게되면 잘 되어 있는 대중교통과 주차문제 등으로 차가 필요없을 수도 있으나 조금만 외곽으로 벗어나도 차는 필수적이다. 단순히 마트 한 곳만 가더라도 차 없이는 힘든 것이 사실이다.

 

그런데, 운전면허를 따는 것이 그리 쉽지 않다는거... 만약 뉴저지에 살면 한국면허증이 인정이 되어 필기시험만 합격하면 된다. 그런데, 뉴욕주에서는 필기시험은 물론 실기시험도 봐야 한다.

 

(이 글들은 쭌의 경험을 토대로 작성한 것으로 '후기'성격이 강하다. 즉, 정답은 아니고 쭌이 잘못 알고 있는 것들도 있을 수 있으니 미리 그런 점을 염두에 보시고 참조하시기를 희망한다^^)

 

운전면허시험을 볼려면 동네에서 가까운 DMV(Department of Motor Vehicles)를 방문하면 된다. 그런데 DMV를 방문하기 전에 필요서류들이 있다. 각 서류별로 점수가 있어서 그 점수의 합계가 6점을 넘어야 한다.

 

점수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아래 링크를 참조!

http://www.nysdmv.com/dmanual/chapter01-manual.htm#app-lic

 

쭌의 경우에는 한국여권(3점), 쇼셜시큐리티카드(2점), 우리아메리카은행(미국내 은행) 현금카드(1점)로 6점을 만들어갔다.

 

(쇼셜시큐리티카드 - 주민등록번호와 유사한 개인별 고유번호, 물론 주민등록증과 의미는 틀림.)

 

 

DMV에 가면 바로 필기시험을 볼 수 있기 때문에 DMV에 가기 전에 미리 필기시험 공부를 해야 한다. 필기시험을 보기 위해서는 아래와 같은 DMV에서 주는 책자가 필요하다.

 

 

책자 안에는 운전면허 취득방법부터 자동차 등록방법 및 교통법규 등 내용이 포함되어 있다.

 

 

위 책자는 뉴욕DMV 홈페이지에서도 같은 내용을 그대로 볼 수 있다. 아래는 뉴욕DMV 온라인 매뉴얼.

http://www.nysdmv.com/dmanual/default.html

 

필기시험은 영어로 보는 것이 당연하나, 한인밀집 지역 등 특정지역에서는 한국어, 중국어 등 각 나라언어로도 필기시험을 볼 수 있다. 아래는 한국말로 필기시험을 볼 수 있는 퀸즈 칼리지포인트(Queens College POint) DMV 주소.

주소 : 30-56 Whitestone Expwy NY 11354

전화 1-718-966-6155 begin_of_the_skype_highlighting              1-718-966-6155      end_of_the_skype_highlighting

월,화,수,금 08:30~16:00, 목 10:00~18:00

 

그런데 영어보다 한국어로 시험보는게 쉽지는 않다고 한다. 워낙 번역이 어렵게 되어 있어 한국말을 이해하기가 어렵다... 한국인이 운영하는 운전면허 학원을 방문하면 아래와 같이 한국어로 된 예상문제집도 구할 수 있다. ^^

 

DMV에 도착하면 '인내심'을 기르는 시간을 가져야한다. 건물앞에서 줄 서 기다리는데 30~40분, 건물안에서 줄 서 기다리는데 20여분. 드디어 신청서류를 받은 후 서류에 기재. 기재를 끝내면 또 줄 서서 기다린다.

(여기서 잠깐! 운전면허 신청서류 미리 보기 http://www.nysdmv.com/forms/mv44.pdf )

이 때 준비한 서류의 점수가 되는지 확인하고, 즉석사진을 찍고 번호표를 받는다. (이 사진이 결국 운전면허증 사진이 된다.)

 

그리고 필기시험장 앞에서 번호표에 자기 번호가 뜨면 그 때 필기시험장 앞으로 들어가면 된다. (여기서도 또 15분 정도 기다림). 필기시험장 안에는 20여명 정도가 시험을 보고 있고, 한명이 나오면 한명이 들어가는 그런 식이다. 필기시험장에 들어가서 "Korean"으로 시험을 보겠다고 하면 한글말 문제지를 준다.

 

필기시험은 한글예상문제지로 본 것만으로 풀기에는 쉽지가 않다. DMV 매뉴얼도 같이 봐야 한번에 합격할 수 있을 듯... 쭌은 몇문제를 연필을 굴린 덕분에 한번에 패스하였다. 문제를 푸는 시간은 10여분이면 충분하다. 문제를 다 풀면 앞에 창구에 답안지를 제출하고 또 기다린다. 한 30여분 기다리면 그 때 이름을 부른다. 창구앞에 가면 내가 낸 답안지를 그 때 채점한다. (응시자가 보는 앞에서..) 그리고 거기서 패스 여부를 알켜준다. 떨어진 사람은 여기서 바로 나가면 되고, 합격한 사람을 접수창구로 보낸다. 여기서 또 기다린다. 거의 40여분 이상을 기다린 듯...ㅠㅠ 정말 인내심을 기르기에는 최적의 장소이다.

 

아래 받은 서류가 임시 Learner Permit이다. 아래 서류가 있으면 차에 성인 운전면허가 있는 사람을 동승한 상태에서 운전을 할 수가 있다. (물론 멀~~리가면 안된다. 운전연습면허이기 때문에 동네 근처에서만 놀아야 한다)

(Learner Permit 등록비용 $55)

 

한 2주정도 지나면 우편으로 아래와 같은 Learner Permit이 정식으로 날라온다. 여기에는 사진과 사인까지 포함되어 있다. 이 것만 있어도 은행에서 신분증명으로 사용할 수 있다. 물론 자기 명의의 차량을 구해서 등록할 수도 있다.

 

 

실기시험은 필기시험을 본 후 5시간 안전교육을 마치고 신청을 할 수 있다.

(실기시험 신청 $10, 소양교육비 $40, 실기시험 당일 차량 대여 $60, 1시간 연습 비용 $45)

 

실기시험은 바로 road test로 실전운전을 하는데, 워낙 신청자가 밀려 있어서 최소한 4~5주 정도 기다려야 한다. 실기시험에서 떨어지면 또 다시 4~5주 정도를 기다려야 한다. 또 떨어지면 또 4~5주.. 그러므로 실기시험은 꼭 한번에 붙어야한다.

 

실기시험은 경찰(?) 아니면 경찰 복장을 한 DMV직원(?)을 옆에 태우고 10~15분 정도 운전을 한다. 제일 중요한 것 중의 하나가 STOP 사인에 대한 이해이다. STOP사인을 만나면 완전 정지(full stop)을 해야 하고 주위를 잘 살펴야 한다. (말로는 설명이 어려워..)

 

 

뉴욕은 우회전을 그냥 하면 안된다. 꼭 직진 신호가 들어올 때 우회전을 해야 한다. 직진신호가 빨간불일 때는 무조건 멈춰있어야 한다. (뉴저지와 롱아일랜드는 Red on Stop이란 표지가 없으면 우회전해도 된다고 한다.)

 

 

뉴욕은 좌화전시 많은 경우가 비보호 자회전이다. 별도로 좌회전 신호가 있는 경우를 제외하고는 직진신호에 좌회전 하기 직전까지 전진한 후  반대편 도로에서 직진 차가 안오면 좌회전 해야 한다. (역시 글로 설명하기는 힘드네..)

 

 

실기시험시 유턴(U-Turn)도 테스트하는데 아래 그림과 같이 three-point turn을 해야 한다. 깜빡이를 잘 키는 것은 물론 전후좌후를 잘 살펴야한다.

 

 

실기시험시 역시 주차테스트도 한다. 아래와 같이 병렬주차(parallel parking)을 잘~ 해야 한다.

 

 

실기시험에 합격하면 그 자리에서 아래와 같은 영수증을 하나 발급해준다. 이게 바로 임시운전면허증이다. 운전면허 합격을 축하드립니다~ 이제부터는 운전을 맘~껏 할 수 있다. 아무리 먼 곳이라도 놀러다닐 수 있다. 물론 런너퍼밋과 함께 늘 소지하고 다녀야 한다.

 

 

운전면허 합격한 날로부터 2~3주 정도지나면 집으로 아래와 같은 정식 운전면허증이 날라온다.

 

 

미국에서 인기 있는 차는 대부분 일본차종이다. 도요타, 혼다 등이 베스트 브랜드이고 중고 재판매가격이 제일 높다. 미국차종은 기름을 워낙 많이 먹기 때문에 고유가 시대에 인기가 별로 없다고 한다. 근데, 한국차도 크게 인기가 있는 편은 아니다. 사람들이 쭌에게도 도요타나 혼다를 사라고 했다. 현대 산타페와 도요타 하이랜더, 짚 그랜드체로키 사이에서 살짝 고민하다 결국 한국에서도 5년간이나 탔던 산타페를 다시 구입했다. 쭌이 미국 시장내 차들을 좀 본 결과, 한국차가 가격대비 성능비가 좋다. 물론 중고가격은 일본차에 비하면 낮다. 아래 차는 2007 Santa Fe AWD 3.3L Limited 모델이다. 한국에서도 산타페에 만족했었지만 지금 이 신형 산타페도 대만족이다. (자칭 산타페 홍보대사~)

 

 * 5천마일(8천키로) 뛴 몇개월 안된 새차같은 Used Car $21,000, 새차가격 약 $29,000. Tax & Title 별도

 * 좋은 중고차를 고르기 위해서는 시간과 노력이 필요하다. 발품을 많이 팔수록 좋은 차를 고른다.

 


Advertisement
정보 13-08-11 18:42
답변 삭제  
6점 만들기 차트:
http://www.dmv.ny.gov/forms/id44.pdf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뉴욕시 5개보로 주말행사 알리미 03-27 8596
월스트릿에 있는 "하루" Japanese Restaurant Kathy 07-29 8494
MTA NYC Transit ① 뉴욕 대중교통 이용하기 - SUBWAY편 로사쟁이 06-20 7921
맨해튼 어퍼웨스트 유명한 브런치 맛집들 미스구글 04-14 7898
뉴욕 유명 재즈바 '블루 노트(Blue Note)' 재즈바 07-02 7870
독립기념일 불꽃놀이 2009 알림이 05-07 7832
뉴욕의 공원들: 센트럴 파크, 브라이언 파크, 유니온스퀘어파크, 리버사이드 파크 Zephyr 06-08 7824
뉴욕에서 별 다섯의 평가를 받은 프랑스 레스토랑 '리버카페(The River Cafe)' 레스토랑 06-24 7798
동네치킨의 명가, 본촌치킨 03-15 7750
르 버나딘, 신선하고 고급스러운 씨푸드 레스토랑 이시내 08-13 7750
LUKE's LOBSTER 뉴요커 09-30 7716
로우 맨해튼에 위치한 가장 오래된 높은 빌딩 '울월스 빌딩' 빌딩 10-04 7573
토토라멘! 뉴욕 최고 인기 일본 라면 토토 08-13 7560
퀸즈미술관(Queens Museum of Art) 알림이 05-06 7510
Seemless로 본촌치킨 온라인 주문할 수 있는거 아시나요? (3) 요커 07-11 7502
쉑쉑버거의 창업자가 만든 레스토랑 '유니언 스퀘어 카페(Union Square Cafe)' 카페 06-30 7500
뉴욕에서 손꼽히는 로맨틱한 레스토랑 'One If By Land, Two If By Sea' 레스토랑 06-25 7498
무대예술 및 연주예술 등 종합예술을 위한 '링컨센터(Lincoln Center for the Performing Arts)' 뉴욕관광 07-07 7498
뉴욕♥New York: 메트로폴리탄 미술관 파헤치기 1편 - Around & Hall 네코캔 10-20 7414
뉴욕 하이라인 파크 뉴요커 09-02 7393
가츠 하마~ 바삭하고 두툼한 일식 돈까스 미소 08-13 7378
김태희 이하늬가 찾는 초콜렛전문점 "맥스 브래너 MAX BRENNER" 지구별여행자 04-04 7298
뉴욕 현대미술의 중심 '구겐하임 미술관' 뉴욕미술관 05-03 7247
유엔 빌딩 방문기 낙서꾼 07-17 7229
브루클린 브릿지 (Brooklyn Bridge) Zephyr 06-08 7203
뉴욕시 로맨틱한 식당 및 장소 Top 10 뉴욕뉴욕 06-15 7188
Riverside Church 리버사이드 교회 claire 09-30 7171
매일 수준 높은 공연이 펼쳐지는 '브로드웨이' 뉴욕공연 08-10 7168
맨해튼 할렘가에 있는 유서깊은 공연장 '아폴로 극장' 공연 10-11 7165
제11기 뉴저지 필그림하우스 분노코칭 상담교실을 소개합니다 필그림하우스 01-07 7158
록펠러 센터(Rockefeller Center) 알림이 05-22 7103
펄 세 '센트럴 파크가 한 눈에 보이는 고급 프렌치 레스토랑' Swan 08-13 7092
코니 아일랜드 (브루클린) (1) 미슬 07-18 6967
뉴욕을 저렴하게 즐기는 법 (Go Out for Cheap) 여행자 05-22 6964
설렁탕 전문점 '감미옥' 뉴욕 04-11 6934
 1  2  3  4  5  6  7  8  9  10    
듀오 동영상 이야기 > 자세히 보기